[통인동의 집]오늘의 현장

드디어 문명의 이기!  공사용 미니쇼벨카 등장!!  이라고 해봤자 점심 시간에 갔던지라 현장엔 혼자 덩그러니…미니쇼벨도 이미 들어와있었습니다. ▲미니쇼벨이가 바닥을 다 부셔냈습니다. 그 안에는 보일러를 위한 배관등등 뭐 별의 별게 다있었던듯. ▲역시 바닥은 오래된 콘크리트였습니다. 외벽도 부셔서 옆집의 벽돌담이 보이기 시작했습니다. ▲걷어낸 벽 밖으로 이웃집의 벽들이 보이기 시작합니다. ▲어제 걱정했던. 하나인 줄 알았던 벽도 사실은 이중 벽이었다…

[통인동의 집]오늘의 현장

통인동의 집 오늘은 지붕위의 엄청난 흙들을 다 걷어내고 밖으로 걷어내고 있습니다. 벽들도 이제 남아있는 부분이 거의 없어서 구조와 관계없는 목조재들도 체크중이구요.           ▲집안이 밝아 졌습니다? ▲지붕에서 내려온 흙들. 뭐 이정도 양은 아니고 더 많은 산과 같은 양의 흙이었습니다. 산을 욺직였달까…음음 ▲내일은 옆집과의 벽들을 뜯어내는 일을 하게되는데 더 아슬아슬한데까지 뜯어 내야하는군요.   ▲지붕에는 비늘을 살짝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