커피테이블

덕용이 발 받침이 아니라 커피 테이블을 만들어서 우아하게 써보려고 했으나 이미 밥상으로 완성되었다. 딱딱한 나무에 천천히 녹이 슬어 갈 황동을 생각하면서 허리 무겁게 사용하면 되겠다.